본문으로 바로가기

트렌드-수상_도비라

 

제일기획이 지난 9일부터 13일(현지시각)까지 뉴욕에서 열린 2016 원쇼 광고제(The One Show)에서 국내 광고회사 역대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은상 1개, 동상 3개, 메리트상 14개 등 총 18개의 본상을 수상하며 지난해 세운 국내 광고회사 최다 수상기록 9개를 크게 넘어 선 것인데요.

특히 해외 부문의 약진이 눈에 띄게 나타났습니다. 미국, 유럽, 중국, 인도, 중동 등에 위치한 해외거점과 자회사들이 지난해(6개)에 비해 2배 이상의 성과를 거뒀는데요. 18개의 수상 중 13개가 해외 캠페인에서 나왔죠.

 

‘실종어린이 잠금화면’ 호평을 받으며 원쇼 3개 상 및 웨비 어워즈 수상

보도자료-01

▲ 모바일 앱을 활용해 실종 어린이를 찾을 수 있도록 도운 ‘‘Missing Child’  Lock Screens’ 캠페인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캠페인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가장 주목을 끈 캠페인은 은상 1개, 메리트상 2개 등 총 3개 상을 받은 ‘실종 어린이 잠금화면(‘Missing Child’ Lock Screens)’ 캠페인입니다. 비영리단체 ‘세이브더칠드런(Save The Children)’과 함께 중국에서 진행한 이 캠페인은 아이를 잃어버렸을 때 아이의 사진과 신상을 주변 사람들에게 즉시 전송할 수 있도록 모바일 앱을 제작∙배포했죠.

캠페인을 기획한 제일기획 홍콩법인의 ECD(Executive Creative Director) 폴 챈(Paul Chan)은 “실시간 위치 기반 기술을 이용한 앱을 활용해 매년 20만명의 아동이 실종되는 중국의 사회적 고민 해결에 기여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는데요. 이 캠페인은 오는 17일 미국에서 열리는 인터넷 마케팅 분야 최고 권위의 시상식인 웨비 어워즈(Webby Awards)에서도 일반인 투표로 선정하는 피플스 보이스(People’s Voice)상을 수상할 예정입니다.

보도자료-02

▲ 노인 고독사라는 사회적 이슈를 환기시키고, 고독사 문제를 실질적으로 해결하는 효과를 거둔 ‘KT 올레 tv 안부 알림 서비스’ 캠페인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캠페인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국내에서 집행된 ‘KT 올레tv 안부 알림 서비스’ 캠페인이 2개 상(동상1, 메리트상1)을 수상했습니다. 이 캠페인은 노인 고독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TV를 독거노인들의 안부를 확인하는 메신저로 활용하는 내용인데요. 앞서 지난 3월 애드페스트 광고제에서 대상을 받은 바 있습니다.

보도자료-04

▲ 분단의 상징인 철조망으로 피아노를 만들어 전시 및 연주에 활용한 프로젝트 ‘통일의 피아노’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캠페인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해 광복 70주년을 맞아 기획한 캠페인들도 좋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삼성그룹과 함께 진행한 ‘마지막 소원’캠페인이 디자인 부문에서 동상을 수상했고, 통일부와 함께 기획한 ‘통일의 피아노’캠페인은 2개 부문에서 메리트상을 받았습니다.

 

글로벌 경쟁력 높아지면서 해외 캠페인 수상 비중 높아져

보도자료-05

▲ 모바일 앱을 통해 셰익스피어의 희곡 ‘헛소동(Much Ado About Nothing)’을 연습할 수 있는 ‘RE:Shakespeare’ 캠페인  
이미지를 클릭하면 해당 캠페인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이 밖에도 영국법인이 삼성전자∙로얄 셰익스피어 컴퍼니(The Royal Shakespeare Company)와 진행한 ‘리:셰익스피어(RE:Shakespeare)’, 스페인법인의 WWF ‘애니멀 카피라이트(Animal Copyrights)’, UAE법인의 ‘삼성 칼리마록(Samsung KalimaLock)’, 인도 법인의 ‘얼굴기부(Donate A Face)’ 등이 수상작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제일기획의 해외 자회사들도 선전했습니다. 영국에 본사를 둔 아이리스(Iris)는 아디다스(Adidas)의 ‘부럽겠지 질투날만큼(#therewillbehaters)’ 캠페인과 지프(Jeep)의 ‘초상화(Portraits)’ 캠페인으로 총 3개의 메리트상을 받았습니다. 맥키니(McKinney)가 미국에서 진행한 삼성전자의 ‘언박싱 ‘알림’(Unboxing ‘Notification’)’은 메리트상을 수상했습니다.

1973년에 시작된 원쇼 광고제는 칸 광고제, 런던 디앤애드(D&AD) 등과 함께 글로벌 광고업계에서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광고제인데요. 참신한 아이디어와 젊은 감각을 중시한다는 점이 이 광고제의 특징이죠. 올해에는 전 세계 60여개국에서 2만 여 작품이 출품돼 치열한 경쟁을 펼쳤습니다.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

  1. 앙팡팡 says:

    최다 수상도 정말 축하드리고 무엇보다 뛰어난 아이디어와 감각에 놀라기도 하고 공감하게 됩니다.

    1. 제일기획 says:

      수상작들도 감상해보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