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역사_도비라

 

역사를 소재로 한 영화나 드라마, 방송 프로그램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올해만 하더라도 다양한 사건, 인물, 시대를 배경한 작품들이 대거 선을 보였는데요. 판타지(fantasy) 사극, 팩션(faction) 사극 열풍까지 거세지면서 역사의 매력에 푹 빠진 사람들이 늘고 있죠. 역사하면 어렵고, 지루하다는 인식을 깨고 더욱 관심을 갖게 된 것. 때문에 영화나 드라마의 역사적 배경을 설명해주는 온라인 영상은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할 정도로 인기를 얻고 있는데요. 대중문화 곳곳에서 활발하게 제작되고 있는 역사 콘텐츠를 만나봅니다.

 

문화콘텐츠로 만나는 역사 

요즘 예능과 역사의 컬래버레이션을 심심찮게 볼 수 있습니다. 역사의 숨겨진 이야기를 보다 쉽고 유쾌한 방식으로 풀어낼 수 있다는 점에서 시청자들의 반응 또한 뜨거운데요. 국민 예능 프로그램으로 잘 알려진 KBS 해피선데이 1박2일이나 MBC 무한도전의 역사 특집 프로그램이 그 예. 지난 9일 방영된 1박2일의 ‘대왕 세종’ 특집이라든지 8월 방영된 무한도전의 ‘도산을 찾아서’ 등은 다시 한번 역사의 의미를 되새기는 기회가 됐죠.

역사01

▲ 현재 방영 중인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달의 연인 보보경심 려 포스터 (이미지 출처: KBS, SBS 홈페이지)

스크린과 안방극장에도 역사적 배경을 다룬 작품들이 눈길을 끕니다. 올해 밀정, 고산자 대동여지도, 인천상륙작전, 덕혜옹주 등의 영화가 개봉하는가 하면 ‘임진왜란 1952’, ‘구르미 그린 달빛’,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옥중화’ 등의 드라마가 선을 보였는데요. 각기 다른 시대적 배경과 사건으로 흥미를 모았죠. 그런데 이들 작품에서 한가지 공통점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정통 사극인 임진왜란 1952를 제외한 나머지 작품들은 바로 팩션 사극이라는 점인데요. 팩션은 팩트(fact)와 픽션(fiction)을 합성한 말로 역사적 사실이나 실존 인물의 이야기에 작가의 상상력을 덧붙여 창작한 것을 의미합니다. 역사 왜곡이라는 논란이 꼬리표처럼 따라붙기도 하지만, 정통 사극과는 차별화된 매력으로 인기를 얻고 있죠.

역사04

▲ 27명 조선의 리더들을 설민석표 강연으로 풀어낸 조선왕조실록 (이미지 제공: 세계사)

‘아는 만큼 보인다’했던가요? 영화, 드라마 해설 강의도 화제입니다. 대표적인 예로 설민석 한국사 강사의 영화 속 역사 이야기를 들 수 있는데요. 영화 ‘명량’, ‘사도’, ‘암살’, 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대박’ 등의 역사적 배경을 쉽고 명쾌하게 설명해 국민 역사 선생님으로도 통하죠. 역사 열풍은 도서 분야에도 불고 있습니다. 조선시대 27명의 왕과 함께 주요 사건들을 풀어낸  ‘설민석의 조선왕조실록’, 조선시대 역사 속 인물들의 가상대화를 웹툰으로 그린 ‘조선왕조실톡’ 등이 베스트셀러에 진입했다고 하네요.

 

직접 체험하는 역사 

역사 체험을 통해 역사의 중요성을 일깨우는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열리고 있습니다. 특히 어린이와 청소년,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유익한 콘텐츠들이 지역 곳곳에 준비돼 있는데요. 문화재청에서 마련한 ‘생생문화재’를 활용하면 전국 17개 시, 도에서 문화재를 바탕으로 색다른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역사03

▲ 생생문화재 중 전주 지역에서 열리고 있는 ‘풍패지향 전주, 태조어진을 뫼시다’ 프로그램 (이미지 출처: 문화재청 생생문화재 2016 홍보리플렛)

생생문화재는 문화재를 활용해 체험, 교육, 답사, 스테이 등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인데요. 문화재에 담긴 의미와 가치를 문화콘텐츠로 활용한 것이죠. 이를테면, 서울 송파구에서는 ‘서울 풍납동 토성(사적 제11호)’를 대상으로 한성백제 사람들의 문화와 인물을 배우는 현장체험 학습을 진행하고 있고요. 전주에서는 ‘조선태조어진(국보 제317호)’과 ‘전주 경기전(사적 제339호)’ 등 역사 문화자원을 토대로 조선 왕실, 태조 이성계의 발자취를 따라가 보는 유적 답사 프로그램을 준비했죠.

역사02

▲ 역사인물 체험연극 세종, 인재를 뽑다 포스터 (이미지 제공: 종로문화재단 아이들극장)

연극을 통해 역사를 배울 수도 있습니다. 종로아이들극장에서는 이번 주 토요일부터 역사인물체험 연극이 펼쳐지는데요. 이번 주제는 ‘세종대왕’. 연극을 통해 세종대왕의 업적을 자연스럽게 배울 수 있고요. 조선시대 복장을 착용하고 선비가 돼 과거시험 등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영화와 드라마는 물론 예능과 웹툰까지. 자연스럽게 역사를 접할 수 있는 분야가 많아졌는데요. 그만큼 보고, 듣고, 체험할 수 있는 역사 콘텐츠가 다양하게 제작되고 있습니다. 앞으로 어떤 콘텐츠들이 등장할지 더욱 기대가 되는데요. 여러분도 우리 역사에 대해 많은 관심 가져주세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