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크리_인도법인_도비라

 

책을 읽지 못하는 아이의 사연

본문1

스페인의 어느 교실. 유난히 수업에 집중하지 못하는 한 아이가 있습니다. 선생님 말씀에 귀를 기울여도, 교과서를 유심히 살펴봐도 알쏭달쏭한 표정인데요.

본문2

무슨 이유에서인지 아이가 책을 보는 순간 글자들이 제멋대로 바뀌는 게 아니겠습니까. 아무리 읽어보려 해도 어쩔 방법이 없어 보이는데요. 읽기도, 이해도 안 되는 수업시간이 당연히 즐거울 리 없죠.

본문3

처벅처벅, 집으로 돌아가는 아이의 발걸음을 보니 안쓰러운 마음뿐입니다. 사실 아이가 수업시간에 집중할 수 없었던 이유는 난독증을 앓고 있기 때문인데요. 난독증은 듣고 말하는 데는 크게 어려움이 없지만, 문자를 인지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증상을 말합니다. 글자의 순서가 바뀌거나 뒤섞여 보이기 때문에 글을 제대로 읽을 수 없죠.

현재 스페인에 살고 있는 학생 중 약 60만 명 이상이 난독증상을 겪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들 중 많은 아이들이 자신이 난독증인지조차 모르고 있다고 합니다. 이 아이들도 다른 친구들처럼 즐겁게 공부하고, 마음껏 책을 읽을 순 없을까요?

 

앱으로 난독증을 진단해요!

본문5

삼성전자 스페인법인과 제일기획 스페인법인이 이러한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솔루션을 만들었습니다. 난독증 연구기관인 ‘체인지 디슬렉시아(Change Dyslexia)’와 함께 난독증을 조기 진단하고 예방할 수 있는 ‘디텍티브(Dytective)’ 앱을 개발한 것인데요. 디텍티브는 난독증이라는 뜻의 ‘디스렉시아’와 탐정이라는 뜻의 ‘디텍티브(Detective)’를 합성해 만든 이름. 15개의 난독증 연구기관과 100개 이상의 대학교, 300명 이상의 스페인·콜롬비아·아르헨티나 연구원들이 참여해 만들었는데요. 약 90%의 정확도를 자랑하죠.

본문4

아이의 표정을 보니 재미있는 놀이에 빠진 것 같은데요. 디텍티브 앱은 15분 동안 게임 형식의 언어 테스트를 거쳐 난독증 여부를 진단할 수 있습니다. 어린이의 난독증 위험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하면 학교 중퇴율 등을 줄일 수 있다고 하니, 이를 통해 아이들이 큰 꿈을 꿀 수 있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

  1. 앙팡팡 says:

    이렇게나 많은 아이들이 난독증을 겪고 있는지 몰랐습니다. 디텍티브 앱으로 간편하고 빠르게 난독증 여부를 알 수 있으니 더없이 그들에게 힘이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하나의 앱이 이렇게 큰 변화와 영향력을 일으킬 수 있다니 놀랍습니다. 디텍티브 앱과 같은 이로운 앱이 많이 선보여졌으면 좋겠습니다.

  2. 454**** says:

    초등학교 1학년에 입학해서 난독증인것같다고 하여 병원에서 진단 받았습니다..아이 친구들 중에도 난독증 의심이 되는 아이들이 있다고 하나 병원비도 비싸고 내아이는 아닐꺼야 라고 생각하시더라고요..우리나라도 이러한 어플로라도 집에서 검사하고 치료도 할수있었으면 좋겠어요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