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일기획이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고 권위의 광고제에서 20개의 상을 휩쓸며 한국 광고 회사 역대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습니다.

 

금 2개, 은 6개, 동 12개 등… 종전 최다 기록 19개 경신

제일기획은 지난달 27일부터 29일까지 싱가포르에서 진행된 ‘2017 스파익스 아시아(Spikes Asia)’ 광고제에서 금상 2개, 은상 6개, 동상 12개 등 총 20개 상을 수상했는데요. 종전 최다 수상 기록은 2015년 제일기획이 세운 19개입니다.

이 같은 수상 성과를 바탕으로 제일기획은 ‘국가별 올해의 광고 회사(Country Agency of the Year)’ 부문에서 한국, 홍콩 2곳에 선정되는 쾌거도 거뒀습니다.

지난 겨울 국내에서 진행된 유니클로 ‘히트텍 윈도우’ 캠페인은 금상 1개, 은상 2개, 동상 6개 등 9개 상을 받으며 국제 광고제 누적 25개째 수상을 기록했습니다.

창문에 부착하는 단열재 뽁뽁이(에어캡)에 기능성 내의 브랜드 로고를 인쇄해 배포한 이 캠페인은 제품과 에어캡이 가진 공통점을 연계한 아이디어가 강점인데요. 이 캠페인을 금상에 선정한 디자인 부문 심사위원단은 “뛰어난 프로모셔널 디자인으로 브랜드 인지도 제고 및 제품 판매 증대에 큰 성과를 창출했다”고 선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제일기획 홍콩법인에서 제작한 ‘JBL’ 헤드폰 광고 ‘블록 아웃 더 카오스’는 금상 1개와 은상 3개를 수상했습니다. 우는 아기, 말다툼 등 큰 소음이 발생하는 상황 속 사람 머리 주위에 헤드폰 모양의 여백을 배치, 제품의 특장점인 소음제거 기능을 강조했죠.

배우 신구가 손녀에게 선물할 차를 정성껏 고르는 할아버지로 등장, 국내에서 큰 인기를 끈 쉐보레 ‘더 넥스트 스파크’ TV 광고는 은상을 받았습니다. 그 밖에 △삼성전자 갤럭시S8‘큐브 무비’(동상 1개) △삼성물산 캐리비안베이 ‘라이프 펌프’(동상 1개) △테스코 ‘세이프티 백’(홍콩, 동상 2개) △‘스크래블 키보드’(홍콩, 동상 1개) △‘걸 인 더 마스크’(중국, 동상 1개) 등 국내∙외 캠페인들이 수상에 성공했습니다.

 

심사위원 배출, 세미나∙인재 육성 아카데미 진행 등 글로벌 위상 입증

한편, 제일기획은 이번 광고제에서 4명의 심사위원을 배출하고 2건의 세미나를 진행했습니다. 각 분야 최고의 전문가들만 참여할 수 있는 자리인 만큼 글로벌 업계에서 인재 경쟁력을 인정받았다는 평가인데요.

심사위원으론 △본사 이현정 미디어플래닝1 팀장(미디어 부문) △재클린 정 프로(다이렉트 등 2개 부문) △홍콩법인 릴리 장(Lili Jiang) CD(Creative Director)(디지털 등 3개 부문) △자회사 아이리스(Iris)의 딘 레인하드(Dean Reinhard) CTD(Creative Technology Director)(이노베이션 부문)가 참여했습니다.

세미나 진행을 맡은 본사 고은영 리테일익스피리언스2팀장과 아이리스의 소차 존(Sorcha John) 매니징 디렉터는 각각 ‘VR 콘텐츠를 활용한 체험 마케팅’과 ‘브랜드와 문화 경험’을 주제로 발표했죠.

또한, 제일기획은 2009년부터 주관해온 인재 육성 프로그램 ‘영 크리에이티브 아카데미(Young Creative Academy)’ 행사를 9년 연속 진행해 왔는데요. 올해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10개 국가에서 선발된 학생들이 전문가들과 함께 세미나, 토론 등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2017 스파익스 아시아’ 광고제에서 유니클로 ‘히트텍 윈도우’ 캠페인으로 금상을 수상한 제일기획 직원들이 조니 탠(Johnny Tan) 디자인 부문 심사위원장(오른쪽)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일기획이 제작한 유니클로 히트텍 윈도우’ 캠페인이 ‘2017 스파익스 아시아’ 광고제에서 금상 1은상 2동상 6개 등 9개 상을 받으며 국제 광고제 누적 25개째 수상을 기록했다

 

제일기획 ‘2017  스파익스 아시아(Spikes Asia)’ 수상 내역

‘스파익스 아시아’는 아∙태 지역 최고 권위의 광고제로 올해는 △필름 △인쇄 △옥외 △모바일 △미디어 등 20개 부문에 걸쳐 진행됐는데요.  22개 국가에서 출품된 4,301점의 작품들이 수상 경쟁을 펼쳤습니다.

 

수상작 소개

유니클로 – 히트텍 윈도우

유니클로의 히트텍 브랜드 로고를 겨울철 단열재로 활용되는 뽁뽁이(에어캡)에 인쇄해 소비자들에게 증정, 주요 매장에 부착해 옥외 광고로도 활용한 캠페인입니다. 기능성 내의인 히트텍과 보온성, 편리성 면에서 공통점이 있는 에어캡을 활용했죠. ‘난방열사’ 김부선을 모델로 제작한 바이럴 영상은 연예인, 정치인, 일반인 등 2차 패러디를 만들어내는 등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JBL – 블록 아웃 더 카오스(BLOCK OUT THE CHAOS)

음향기기 브랜드 JBL의 ‘블록 아웃 더 카오스(BLOCK OUT THE CHAOS)’ 캠페인으로 제일기획 홍콩법인이 제작했습니다. 우는 아기, 말다툼 등 소음이 발생하는 상황 속 사람 머리 주변에 헤드폰 모양의 여백을 배치해 제품의 소음제거 기능을 강조했죠.

 

쉐보레 – 더 넥스트 스파크

한국 GM의 쉐보레 스파크 광고는 배우 신구를 내세워 손녀에게 차를 선물하려고 매일같이 자동차 대리점을 방문하고 신문기사를 스크랩하는 할아버지를 그렸는데요. 유튜브, 페이스북 등 온라인 조회수 400만 건을 돌파하는 등 큰 성공을 거뒀습니다.

 

삼성전자 – 큐브 무비(Cube movies)

갤럭시 S8 광고 캠페인으로 기-승-전-결별 10개씩 총 40개 영상을 조합, 총 1만 개의 다른 영상을 만들었습니다. 캠페인 사이트에서 소비자가 전화번호 뒤 4자리를 입력하면 이에 해당하는 각기 다른 영상이 제공됐습니다.

 

삼성물산 캐리비안 베이 – 라이프 펌프

워터파크 캐리비안 베이와 제일기획이 심폐소생술 교육용 모형에 공기 펌프를 결합한 아이디어 기구 ‘라이프 펌프’를 제작한 신개념 심폐소생술 교육 캠페인입니다. 방문객들이 물놀이 전 튜브에 바람을 넣으며 심폐소생술을 자연스럽게 체험하도록 했는데요. 캠페인 진행 후 3주 만에 약 6천 명의 사람들이 라이프펌프를 통해 심폐소생술을 체험했습니다.

 

테스코(TESCO) – 세이프티 백(Safety Bags)

유해물질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특수 비닐백을 제작한 슈퍼마켓 브랜드 테스코의 캠페인으로, 제일기획 홍콩법인이 제작했습니다. 비닐백 내부에 나노 광촉매 기술을 적용해 빛을 받으면 비닐 속 과일, 채소 등에 남아있는 농약 등의 유해물질이 제거되죠.

▲캠페인 소개 영상 : http://seeourfilm.com/safetybags/

 

스크래블 클럽(HK)  – 스크래블 키보드(Scrabble Keyboard)

영어 단어 보드게임 ‘스크래블’을 알리기 위해 홍콩에서 진행한 캠페인입니다. 잘못된 중국식 영어가 많이 쓰이고 있다는 점에서 착안했는데요. 영어 단어를 입력하면 동의어들을 제시해주는 스마트폰 키보드 애플리케이션을 제작해 배포했습니다.

▲캠페인 소개 영상 :  http://seeourfilm.com/scrabblekeyboard

 

OPERATION SMILE – 걸 인 더 마스크(The Girl in the Mask)

구순구개열을 가진 아이들의 수술을 지원하기 위해 국제 비영리단체 ‘오퍼레이션 스마일’과 중국에서 진행한 공익 캠페인입니다. 마음 편히 외출하고 싶어 모두가 마스크를 쓰는 스모그 낀 날을 기다리는 소녀의 이야기를 잔잔하면서 감동적인 영상에 담았는데요. 온라인 공개 하루 만에 3만 명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 2만 건 이상의 기부를 이끌어냈죠.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