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새해가 되면 늘 새롭게 하는 다짐들이 있죠. 특히 영어 공부는 자기계발과 취업을 꿈꾸는 직장인, 학생들의 새해 버킷리스트에 매년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단골 메뉴입니다. 하지만 처음의 각오와 달리 작심삼일에 그치는 경우가 많은데요. 2018년 새해, 여러분의 영어 회화 능력 향상을 돕기 위해 ‘스피킹맥스’가 나섰습니다.

 

영어가 안된다고? 머리로 배워서 그래!

외국인 앞에서 말문이 턱 막혔던 상황, 다들 한 번쯤 경험해 보셨을 텐데요. 영어 학습 프로그램 스피킹맥스가 일상 속 친숙한 에피소드를 활용한 광고로 재미와 공감을 동시에 잡았습니다. 말문이 트이지 않는 영어 학습법에 대한 아쉬움을 유쾌하게 풀어내 많은 호평을 받고 있는데요. 한번 살펴볼까요?

한국인 강사의 영어 강의가 한창 진행 중입니다. 주어, 동사, 1형식, 2형식… 문법 설명으로 가득한 칠판이 무척 익숙하게 다가오는데요. 강사는 말합니다. “동사만 바꿔도 영어를 잘 할 수 있다!” 정말 그럴까요?

실제 상황! 외국의 한 카페를 방문한 주인공에게 종업원이 영어로 말을 걸어 옵니다. 순간 머릿속에는 열심히 공부한 강의 내용이 재생됩니다. 수업 시간에 배운 대로만 한다면 답변은 ‘식은 죽 먹기’일 텐데요. 과연 그 결과는?

안타깝게도 유창한 영어 답변 대신 튀어나온 건 폭포수처럼 뿜어져 나오는 식은땀. 배운 내용을 머릿속에 끊임없이 되뇌어보지만 닫힌 입은 쉽게 떨어지지 않습니다. 배울 때는 끄덕끄덕 실전에선 영어마비가 되는 바로 그 증상! 기존 주입식 교육 방식에 길들여져 실전에 약한 우리의 모습을 유머러스하게 표현한 이 장면은 영어를 배워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상황을 잘 짚어내 많은 영어 학습자들의 웃음과 공감을 이끌어내고 있는데요. 여기에 ‘배울때는 끄덕끄덕, 실전에선 영어마비’라는 명쾌한 카피와 신나는 멜로디의 배경음악은 그 효과를 한층 배가시켜줍니다.

 

영어회화, 입으로 하자!

외국인과 자유롭게 영어로 대화하기 위해서는 현지인의 생동감 있는 영어 표현을 반복해서 듣고 직접 말해보는 연습이 필요한데요. 이는 스피킹맥스가 지향하는 ‘머리가 아닌 입으로 배우는 영어’와 일맥상통합니다. LA·뉴욕·영국·호주 등 전 세계 곳곳에서 직접 촬영한 원어민들의 영어 문장을 듣고 따라 말하는 학습법을 통해 문법에 치중된 영어가 아닌 ‘실용적인 영어 회화’를 할 수 있도록 유도하죠.

검증된 원어민들의 영어 문장을 손쉽게 듣고 따라 할 수 있다는 특장점은 영어 학습자들에게 매력 요소로 작용하기에 충분한데요. 여기에 ‘엘리트 출신 배우’라는 수식어를 지닌 배우 이서진을 광고 모델로 기용함으로써 신뢰성까지 더했습니다.

일반적인 영어 학습법의 문제점을 보여주고 그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함으로써 제품에 대한 설득력을 더하고 있는 스피킹맥스. 광고 캠페인 영상 말미에 제품을 접하기 전후 모습을 대조시켜 보여줌으로써 ‘실전에 강하다’는 광고 카피를 잘 표현한 점도 인상적입니다.

 

스피킹맥스와 입 터질 준비, 되셨나요?

주입식 칠판 강의로 영어를 배운 주인공이 실제로 원어민을 만났을 때 겪는 영어 마비 상황을 유쾌하게 담아낸 이번 CF는 영상 조회 수 100만 건을 돌파하며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데요. 15초라는 짧은 시간에도 불구하고  ‘실전에 강한 영어’라는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전달하며 제품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는 데 성공했습니다. 영어로 말을 하고 싶지만 문법과 이론에 치중한 학습법으로 인해 말문이 트이지 않았던 상황과 감정으로 많은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낸 덕분입니다.

흔히 결심을 결실로 일구어내려면 초심과 열심, 뒷심 이 세 가지 마음이 필요하다고 하죠. 2018년 새해, 초심자의 마음을 끝까지 이끌어 줄 스피킹맥스와 함께 영어 완전 정복에 도전해 보는 건 어떨까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