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가격이 2달러, 4달러인 펜 2종류가 있습니다.  4달러짜리만 3달러 99센트로 할인을 해봤는데요.
그러자 많은 학생이 2달러보다 비싼 3달러 99센트짜리 펜을 구매했습니다.
이번에는 4달러짜리는 그대로 두고 2달러짜리만 1달러 99센트로 할인했는데요.
놀랍게도 4달러짜리 펜을 구매하는 학생의 비율이 줄어들었다고 하네요.
단 1센트의 차이가 학생들의 선택을 바꿔놓았다고 할 수 있는데요.
사람들은 숫자 앞자리에 민감하게 반응해 앞자리가 달라지면 가격이 크게 떨어졌다고 느끼기 때문입니다.
이런 심리를 이용해 990원, 9,900원, 19,900원 등의 가격으로 상품을 판매하는 브랜드가 인기를 끌기도 했죠.
이것이 바로 숫자를 이용한 ‘숫자 마케팅(Numeric Marketing)’의 사례라고 할 수 있는데요. 
가격뿐만 아니라 상품의 네이밍에도 숫자를 활용하고요.
이벤트나 콘텐츠도 숫자와 엮어 마케팅 솔루션으로 이용하기도 하죠.


 

작년 5월, 에쓰-오일(S-OIL)은 프리미엄 엔진오일 ‘에쓰-오일 세븐(S-OIL 7)’을 출시했습니다.
왜 ‘세븐(7)’일까요? 아래, 제일기획이 진행한 캠페인 영상을 보시면 쉽게 이해하실 수 있으실 것 같은데요. 

 


이제 알아채셨나요?  고급 엔진오일답게 7초면 그 품질을 느낄 수 있다는 의미를 담고 있기 때문이죠.

이렇게 상품 네이밍에 숫자를 사용하는 사례는 쉽게 찾아볼 수 있는데요.
숫자가 들어가면 성능을 수치화해서 나타내는 것과 같은 효과가 있어
소비자들의 이해를 돕고 신뢰감도 줄 수 있죠. 예를 들면, ‘촉촉한 수분크림’보다는
‘124시간 촉촉한 수분크림’이라는 카피가 더 직관적인 것처럼요!

23, 35, 07, 27, 48 이 숫자들을 보면 무엇이 떠오르시나요?
잘 모르시겠다고요? 그럼, 43, 20, 31, 77은 어떤가요?

아이돌이 넘쳐나는 연예계에서 숫자 마케팅으로 차별을 꾀하는 팀들이 있습니다.
바로 SM 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인데요. 숫자 마케팅을 솔루션으로 삼은
첫 번째 팀은 추억의 아이돌 그룹 H.O.T입니다. 신인 시절 각자 옷에
23(문희준), 35(장우혁), 07(토니안), 27(강타), 48(이재원)을 새겨 궁금증을 유발하고,
멤버들을 쉽게 구분할 수 있도록 했죠. 숫자가 새겨진 옷을 MD 상품으로 제작하기도 했고요.  

작년에 데뷔한 그룹, 레드벨벳 역시 각자 옷에 큼지막하게 43(아이린), 20(슬기), 31(조이), 77(웬디)을
새겼습니다. 온라인에서 팬들은 그 숫자의 의미가 무엇일지 떠들썩하게 추측하기도 했는데요.
각자 멤버들에게 의미가 있는 숫자를 선택했다고 하네요.
숫자 마케팅을 통해 대중의 눈길을 확실히 사로잡았다고 할 수 있겠죠?


요즘 나에게 필요한 혜택만을 쏙~쏙~ 누릴 수 있는 카드 상품 찾기란 쉽지 않죠.
너무 다양한 상품들이 있기 때문인데요. 그래서 삼성카드는 쉽게 기억하고,
구분할 수 있도록 카드에 숫자를 매겼습니다. 1번 카드, 2번 카드 이런 식으로 말이죠.
숫자가 적힌 카드 플레이트에는 주요 혜택도 함께 적어넣고요~  

숫자카드 두 번째 버전(V2) 출시를 맞아 제일기획은 ‘숫자’를 보다 효과적으로
노출할 수 있는 솔루션을 찾기 시작했는데요. 재미있고 친근한 ‘숫자송’을 만들게 됐죠.
아래 영상으로 한 번 감상해보실까요?    
    
   


숫자송 바이럴 콘텐츠를 제작하기 위해 각각의 카드와 어울리는 모델도 선정했는데요.
주로 30대를 위한 혜택이 많은 삼성카드 3 V2는 로봇 연기의 달인 장수원 씨가 등장합니다.
그 밖에 삼성카드 5 V2는 당당한 워킹맘 라미란 씨, 삼성카드 6 V2는 연기파 배우 곽도원 씨가 등장하고요.

숫자송에는 세대별로 혹은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누구나 공감할 만한 생활 속 고충을 담았는데요.
각 배우들의 깜찍한 안무와 신들린 연기가 더해져 더욱 재밌게 표현됐답니다.

라미란 씨 편과 곽도원 씨 편 바이럴 영상도 감상하시면서 시원하게 속풀이 숫자송을
같이 불러보아요.

실용 속풀이송 라미란 No.5_삼성카드 편 보러가기
실용 속풀이송 곽도원 No.6_삼성카드 편 보러가기  

숫자로 바이럴 콘텐츠를 제작하고 그것을 마케팅 솔루션으로 활용하는 사례까지 함께 살펴봤는데요.
여러분~ 숫자가 마법을 부리는 숫자 마케팅의 세계. 재미있으셨나요?

몇 시인지 시계를 보고, 전화번호를 입력해 전화를 걸고, 버스 번호를 보고 버스를 타는 등
우리는 하루 종일 숫자와 함께 생활하고 있는데요. 여러분 주위의 숫자 마케팅은
무엇이 있을까요? 주변을 쓱 둘러보고 한 번 찾아보세요!  

그럼, 마프로의 마케팅 클라우드는 4월에 다시 찾아옵니다~ 해피 봄 보내세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