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봄봄봄봄, 봄이 왔어요~
어디에요? 우리 마음 속에요^^.
봄의 기운은 기미도 보이지 않는 한겨울에 이 무슨 뚱딴지같은 소리냐고요?! 
아마 이 영상을 보시면 여러분도 ‘봄봄봄’을 흥얼거릴 것 같은데요. 
삼성화재가 새롭게 선보인 ‘당신의 봄’ 이야기를 먼저 만나볼까요? 

 


영상 속 보일 듯 말 듯 낯익은 얼굴과 친근한 목소리가 들리더니 곧 베일이 벗겨집니다.  두둥! 연기와 예능의 경계를 넘나들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차태현이네요.  그런데 이 남자마저 꽃 한 송이를 들고는 “봄봄봄봄 봄이 왔어요~”라며 봄 타령을 하고 있는데요. 도대체 그 ‘봄’이 뭐길래요? 

차태현이 등장과 함께 이런 말을 남기죠. 여기에 그토록 외치던 봄의 의미가 숨겨져 있다는 것!   “우리는 봄, 당신을 봄, 제대로 봄, 꼼꼼히 봄, 오늘도 봄, 내일도 봄, 보고 또 봄,그랬더니? 봄봄봄봄 봄이 왔어요.”
봄은 보험이 고객과 세상의 위험을 살펴 ‘본다’는 의미와 보험을 통해 따뜻한 ‘봄날’을 선사하겠다는 뜻을 담고 있는데요. 차태현의 친숙하고 긍정적인 이미지도 따뜻한 봄을 닮은 보험을 잘 뒷받침하죠.    
 
따뜻한 봄 바람은 차태현에 이어 로맨틱 가이 송재림, 사랑스러운 배우 정유미, 푸근한 아빠 같은 김창완이 등장하며 계속 불고 있는데요.고객을 제대로 보고, 꼼꼼히 보고, 앞서 보겠다는 의미를 다양한 스토리로 전달하고 있죠. 


 
‘제대로 봄’ 편에서는 우리가 아는 송재림의 모습부터 숨겨진 매력까지 제대로 보기 위해 차태현이 발 벗고 나섰는데요. 여기에는 고객과 세상을 잘 보기 위해 하나하나 제대로 살펴 보고, 따뜻한 봄을 드리겠다는 삼성화재의 생각이 담겨있죠. 


‘꼼꼼히 봄’ 편에서는 주차로 낑낑대던 정유미 곁에 차태현이 짠하고 등장하며, 금세 깔끔하게 마무리하죠. 당장 필요한 게 뭔지, 혹시나 위험하진 않은지 살피는 것. 고객과 세상을 지키기 위해 주변까지 꼼꼼히 보는 삼성화재의 따뜻한 시선이랍니다.  


‘앞서 봄’ 편에서는 밴드 연습, 연기 준비로 한창인 김창완에게 힘을 주기 위해 차태현이 맛있는 도시락을 싸들고 찾아가는 장면이 그려졌는데요.  상대방을 위해 한발 앞서 준비하는 모습은 고객과 세상의 내일을 위해 한발 앞서 준비하는 삼성화재의 마음과 같죠. 
무엇보다 ‘제대로 봄, 꼼꼼히 봄, 앞서 봄’ 했더니 정말 ‘봄’이 왔다는 메시지를 새 브랜드 영상을 통해 여러분께 전달하고 싶었답니다. 

 


 
삼성화재가 5년 만에 선보인 새 브랜드 ‘당신의 봄’은 고객을 자세히 보고 또 보겠다는 외침 외에도 보험에 대한 인식을 긍정적으로 전달하고, 넓게는 브랜드 경영을 통해 회사의 미래가치를 높이겠다는 전략이 담겨 있는데요.  
이와 함께 ‘착한 보험, 맞춘 보험, 편한 보험, 밝은 보험’이라는 4대 브랜드 핵심 가치를 제정하고 보험으로 밝고 희망찬 세상을 만들겠다고 다짐했답니다. 
고객을 따뜻한 마음으로 바라보고, 고객에 대해 깊은 관심과 이해를 가지는 것.  고객을 진심으로 배려하고, 고객과 함께 긍정적으로 변화하는 것. 삼성화재가 앞으로 해나갈 일인 것이죠.  


 
“꼼꼼히 봄, 제대로 봄, 앞서 봄 그랬더니? 봄봄봄봄 봄이 왔어요~”당신에게 좋은 보험 삼성화재가 당신의 봄을 만듭니다^^.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