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일기획 ‘미디어큐브’가 론칭 4개월 만에 광고주 390여 곳을 영입하는 등 성과를 내고 있습니다.
지난 6월 공식 론칭한 미디어큐브는 실시간 입찰(RTB:Real Time Bidding) 방식을 통해 
효율적이고 효과적인 디지털 광고를 집행할 수 있는 미디어 구매 솔루션인데요.
 
다양한 장점을 보유하고 있는 미디어큐브는 론칭 이후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강화하며 
보다 나은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미디어큐브를 이용하는 광고주의 광고 노출 효과가 대폭 향상되었는데요.   
지난 6월 론칭 당시 미디어큐브를 통해 광고를 노출시킬 수 있는 사이트 수는 8만여 개.
10월 말 현재 15만여 개로 2배 가까이 증가했습니다. 
또한, 온라인 광고 효과를 측정하는 중요 수치인 페이지뷰(PV)도 론칭 시점의 
최대 180억 페이지뷰에서 230억 페이지뷰로 확대되었고요. 
 
이 밖에도 사이트 방문 시간대 별로 구분해 광고할 수 있는 ‘시간 타케팅 옵션’과
컴퓨터 브라우저 언어에 따라 광고 노출을 제어할 수 있는 ‘브라우저 랭귀지 옵션’도 개발해
보다 정교해진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답니다.

이러한 제일기획의 서비스 강화 노력은 광고주 영입 효과로도 이어졌습니다. 
10월 말 현재 대형 쇼핑몰, 금융 기업 등 390여 개의 광고주가 미디어큐브를 활용해

온라인 광고를 집행하고 있는데요. 론칭 당시 60개 광고주에서 6배 이상 늘어난 수치죠. 
 
기존 광고주 외에도 세이브더칠드런(NGO), 시원스쿨(영어교육), 한국학술정보(출판),
호텔엔조이(호텔예약) 등 온라인 광고에 대한 니즈가 높은 다양한 업종의 중소기업 광고주들이
미디어큐브 솔루션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제일기획은 광고주 및 디지털 광고대행사들과의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기 위해 10월 초
공식 홈페이지(http://mediacube.cheil.com)도 오픈했는데요.
미디어큐브 솔루션에 대한 소개와 함께 이를 활용한 광고주들의 마케팅 성공 사례 등을 담고 있으니 
여러분도 꼭 한번 방문하셔서 확인해보세요. 
 

▲ 제일기획 미디어큐브 공식 홈페이지(http://mediacube.cheil.com)
 
 

 
제일기획은 앞으로 국내외 주요 포털, 언론사 및 온라인 매체들과 파트너십을 확대해 
광고주가 미디어큐브를 통해 웹, 모바일, 동영상, SNS 등 방대한 온라인 채널에 
광고를 집행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인데요. 뿐만 아니라 광고주, 공식 디지털 대행사 등의 
니즈를 반영해 미디어큐브의 시스템 기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입니다. 
 
여러분도 제일기획 온라인 미디어 구매 솔루션, 미디어큐브의 힘찬 행보를 응원해주실 거죠?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