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979년부터 일관된 보틀 형태에 독창적인 새로움을 담아내는 브랜드.
바로 앱솔루드 보드카(ABSOLUT VODKA)입니다.
 
앱솔루트 보드카는 현대미술의 거장 앤디 워홀, 키스 해링, 데미안 허스트,
최근 개봉한 영화 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감독 스파이크 존스 등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기도 했는데요.
이제는 단순한 주류 브랜드를 넘어 사람들에게 영감을 주는 대표적인 크리에이티브 아이콘으로도 자리 잡았죠.
 
그동안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전 세계 젊은이들에게 영감을 불어넣어 온 
앱솔루트 보드카가 새로운 브랜드 정신, ‘Transform Today’를 론칭했습니다.  
Transform Today는 전 세계 젊은이들에게 변화와 도전을 통해 스스로 미래를 만들어 가자는
앱솔루트의 메시지를 표현한 글로벌 태그라인(tag line)이기도 한데요.
 
오늘은 이 새로운 브랜드 정신을 알리기 위해
제일기획과 앱솔루트 보드카가 실행한 재미있고 아티스틱한 캠페인을 소개할까 합니다. 
 
 

 
공사장 가벽, 주택가의 낡은 외벽, 지저분한 지하철 교각. 일상에서 무심코 지나치는 평범한 풍경들이죠.
이런 익숙한 공간이 갑자기 예술 작품으로 변신한다면?!
여러분은 어떤 느낌이 들까요? 
 
제일기획과 앱솔루트 보드카는 40명의 젊은 아티스트들이
도심을 캔버스 삼아 예술적인 새로운 공간으로 바꾸는(Transform)
크리에이티브 캠페인 ‘앱솔루트 시티 캔버스(ABSOLUT CITY CANVAS)’를 진행했습니다.
단순히 도시를 아름답게 꾸미기 위함이 아니라 앱솔루트의 새로운 브랜드 정신을 보여주기 위해서죠.
 
“예술을 통해 젊은이들에게 반짝이는 영감을 불어넣고 새로운 도전정신을 일깨우자!” 
 앱솔루트 시티 캔버스 캠페인은 Transform Today를 실천하기 위한 솔루션인 셈이죠. 
자, 그럼 도심 속 예술 작품을 통해 다 같이 ‘Transform Today’ 실천할 준비 되셨나요?
 
 

 
앱솔루트 시티 캠퍼스는 서울 시내 주요 스팟 5곳, 문래동, 가회동, 이태원, 성수동, 홍대에서
18일 동안 40명의 아티스트가 작업에 몰두하며 도심 속 예술 작품들을 탄생시켰습니다.
 


 
 

문래동 철공단지에 모여든 아티스트들!

 

 
 
 
낡은 셔터와 골목 구석구석을 페인트로 정리하고 Transform 중인 아티스트들의 모습입니다.
페인팅 작품뿐만 아니라 곳곳에 공예 작품도 설치되어 있다고 하니 직접 찾아가서 확인해 보는 것도 좋겠죠?
 
 

도심 속 아날로그의 감성의 가회동에 또 다른 새로움을 불어넣다

 

 
 
 
나지막한 한옥이 밀집되어 있는 가회동에 시원한 청량감이 느껴지는 파란 벽이 생겼습니다.
가회동과 앱솔루트 보드카, 시티 캔버스를 상징하는 이미지가
귀엽고 아기자기하게 표현된 노란 벽도 생겼네요~
 

이태원, 개똥쑥밭이 됐다?!

 

 
 
 
이태원 골목이 난데없이 개똥쑥밭이 됐습니다.
개똥쑥은 너무 흔해서 어디서나 볼 수 있는 풀로만 여겨졌는데 최근 항암치료 효과로 주목받고 있다고 해요.
다채로운 글로벌 문화가 뒤섞여 독특한 감성을 형성하면서 핫 플레이스가 된 이태원과 잘 어울리는 것 같지 않나요?
 

젊음의 거리, 홍대에 영감을 띄우다

 

 
 
 
‘The Future is Yours to Create’, 너의 미래는 스스로 바꿀 수 있다는 시티 캔버스의 슬로건.
천세창 작가는 이 슬로건을 앱솔루트의 보틀 형태와 함께 홍대에 띄웠습니다.
홍대에 모여드는 수많은 젊은이에게 가슴의 울림이 되기를, ‘Transform Today’를 실천할 수 있는 용기가 되기를 바랍니다.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