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TV나 책 속에서 보던 동물의 세계에 직접 들어가 몸소 체험할 수 있는 곳이 있습니다.  
그곳은 바로 ‘수륙양용차’를 타고 사파리 곳곳을 누빌 수 있는 신개념 동물원, 삼성 에버랜드 로스트밸리인데요.
지난해 제일기획 블로그에서도 소개해 드린 적 있지요? ☞ 로스트밸리, 노는 것이 힘이다!
 
로스트밸리에서 가장 주목받는 스타는 아무래도 레어(rare) 동물, 백사자가 아닐까 싶은데요.
인기 스타 백사자가 로스트밸리의 뜨끈뜨끈한 소식을 전하기 위해 마이크를 들었다고 해요.
그럼 지금부터 로스트밸리의 다양한 이야기들을 영상으로 만나볼까요? 
 
 

첫 번째 이야기, 선언 편

 


 


 

 
백사자 타우가 극성 학부모들을 향해 외칩니다.
로스트밸리에서만큼은 아이들에게 몸소 체험하며 느낄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것이죠. 
 
아이들의 자신감이나 상상력, 용기는 책이 아닌, 경험과 놀이를 통해 키워나갈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렇듯 타우의 강력한 선언을 통해 ‘노는 것이 힘이다’라는 메시지를 재치있게 전하는 영상이었습니다.  
 

두 번째 이야기, 1주년 편

 


 

로스트밸리가 개장한 지 벌써 1년! 로스트밸리는 지난 1년 동안 모든 동물들의 지상 낙원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무르익은 분위기 속에 신이 난 타우는 흥겹게 노래 한 곡조를 뽐내는데요.
노래하는 타우와 그를 바라보는 사육사 및 관람객들의 모습을 통해 신 나고 즐거운 로스트밸리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습니다. 

세 번째 이야기, 장순이의 야심 편


 

2014년 봄, 로스트밸리는 올망졸망 귀여운 새 생명의 탄생 소식으로 가득했습니다.여기도 귀요미~ 저기도 귀요미~ 그야말로 귀요미 세상이죠! 


 

그런데 말입니다…생명의 신비가 가득한 로스트밸리에서 유독 아기 기린들이 눈에 띄게 많아지고 있다는 사실!이는 로스트밸리를 기린밸리로 만들고자 하는 엄마 기린 장순이의 야심이 아닐까요?
흥미진진한 타우 무비, 다음 이야기는 삼성 에버랜드 페이스북에서 계속 이어집니다.

노는 것이 힘이다 
오늘 살펴본 로스트밸리 캠페인은 “노는 것이 힘이다”라는 브랜드 메시지와오픈 1주년을 맞이한 로스트밸리의 다양한 이야기를 효과적으로 소개하기 위해 제작되었습니다.
각종 동물의 모습을 비롯해 수륙양용차를 탄 관람객의 모습, 동물을 흐뭇하게 바라보는 사육사의 모습 등로스트밸리의 이모저모를 다채롭게 보여주고 있는데요.여기에 제일기획은 백사자 ‘타우’라는 스토리텔러를 만들고 의 MC 김상중의 내레이션을 입혀 흥미를 돋우고자 했습니다.이는 위트있는 방법으로 소비자를 사로잡는 마케팅 전략이라고 할 수 있지요.
또한, 각각의 영상들은 ‘다음 편에 계속’이라는 문구로 끝이 나며,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는데요.이러한 시리즈 기획은 고객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는 것이 중요한 SNS 채널에 어울리는 솔루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백사자 타우의 말처럼 그야말로 노는 것이 힘인 시대,제일기획 역시 크리에이티브한 아이디어를 위해 ‘노는 것’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습니다.이번 주말에는 산에서, 들에서, 혹은 로스트밸리에서 색다른 크리에이티브를 찾아보는 건 어떨까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