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세미나

[5월 제일세미나] 2018 시즌 프로야구 광고와 스포츠 마케팅 트렌드

  프로야구, 다들 좋아하시나요? 스릴 넘치는 경기가 주는 쾌감만큼이나 우리의 무의식을 자극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프로야구 속 광고인데요. 5월 제일세미나에선 2018 시즌 프로야구 광고의 변화와 특징, 그리고 최근 스포츠 마케팅 트렌드를 짚어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프로야구, 스포츠 엔터테인먼트의 놀라운 성장 프로야구의 성장세가 뜨겁습니다. 2011년 대비 2017년 구장 관람객은 약 20% 넘게 증가했고 TV로 프로야구를 관람하는 시청자 수 역시 연간 1억 4천만 명을 넘어섰죠. 말 그대로 국내 최대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라 할 수 있는데요. 프로야구 광고 시장 역시 해를 거듭하며 매출액이 증가하는 질적, 양적 성장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아직은 모기업의 영향을 많이 받는 구조지만 앞으로는 모기업 지원을 제외하고도 광고 시장 규모가 큰 폭으로 성장하리라 기대하고 있죠. 야구장 광고는 시청자의 잠재의식에  영향을 미치는 이른바 subliminal effect가 큰 매체로서 오랜 기간 애용되고 있습니다. 또 TV 중계는 물론 각종 신문, 포털 사이트, SNS 등에서 2차 노출되기 때문에 주목도를 더욱 높일 수 있는 매체로 각광받고 있는데요. 여러분도 프로야구를 보며 ‘저게 광고구나’ 하고 굳이 인지하지 않아도 ‘뭔가 익숙하다’는 느낌을 받은 경험 한 번쯤은 있으실 거예요.  최근 몇 년 간, 야구장 내 다양한 공간에 매체를 마련, 신선한 광고를 선보이고 있는데요. 위 이미지에서 2015년 대비 2018년의 롤링보드 광고의…

미디어와이드뷰

2018년 상반기 광고 시장

상반기 광고 시장에 대한 기대감, 결과는? 2018년은 광고 시장에 긍정적 요소인 빅스포츠 이벤트가 2월 평창동계올림픽을 시작으로 6월 러시아 월드컵, 8월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으로 이어지며 상반기 광고 시장에 대한 기대가 높았다. 실제 모니터링이 가능한 6매체(지상파TV, 라디오, 신문, 잡지, 케이블, 종편)의 2018년 1~7월 광고비는 전년 동기 대비 16% 성장한 4조 9,186억 원으로 집계됐다. 월별로 살펴보면 평창동계올림픽이 있던 2월은 26.8%, 월드컵 주요 경기가 있던 6월은 21.7% 전년 동기 대비 성장했다. 매체별 광고비 분석 매체별로 2018년 1~7월 광고비를 살펴보면 지상파TV는 전년 동기 대비 5% 성장한 1조 2997억 원으로 집계됐다. 월별로 살펴보면 2월은 30%, 6월은 22% 전년 동기 대비 성장했지만, 광고 성수기인 4월(-11%)과 5월(-7%)에는 전년 동기 대비 감소했다. 스포츠 이벤트가 지상파TV에 긍정적 효과를 줬으나, 파업 등의 여파로 콘텐츠 회복이 원활하지 않은 지상파TV의 전체 광고비를 끌어올리는 데는 역부족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반면 케이블TV와 종편의 경우 주요 콘텐츠를 중심으로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케이블TV는 전년 동기 대비 27% 성장한 1조 6273억 원, 종편은 38% 성장한 5488억 원으로 나타났다. 월별로 살펴보면 성수기뿐만 아니라 비수기에도 높은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케이블TV는 <윤식당>, <꽃보다 할배>, <프로듀스48> 등 주요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는 CJ E&M을 중심으로 성장했으며 종편은 <효리네 민박>, <도시어부> 등 인기 예능 콘텐츠들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