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뉴스] 제일기획, 원쇼 광고제에서 25개 본상 역대 최다 수상

  제일기획이 지난 10일 (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열린 2019 원쇼 광고제(The One Show)에서 25개의 본상을 수상하며 국내 광고업계 최다 수상 기록을 세웠다는 놀라운 소식입니다. 지난해 대회에서 21개의 본상을 받으며 국내 광고회사의 역대 최다 수상 기록을 세운 데 이어 한해 만에 또다시 기록을 갈아치웠는데요. 자세한 소식과 수상작 소개 지금 바로 알아 볼까요?   원쇼 광고제 역대 최다 수상 기록 경신 제일기획(대표이사 사장 유정근)이 세계적 권위의 원쇼 광고제(The One Show)에서 국내 광고회사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는데요. 현지시간으로 10일 뉴욕에서 열린 2019 원쇼 광고제 시상식에서 제일기획은 본사와 해외법인, 자회사가 고르게 수상하며 은상 2개, 동상 3개 등 총 25개의 본상을 수상했죠. 기존 국내 광고회사 최다 수상 기록은 지난해 제일기획이 세운 21개였습니다. 1973년에 출범한 원쇼광고제는 ‘칸 국제광고제, 런던 디앤애드(D&AD)와 함께 글로벌 업계에서 높은 권위를 자랑하는 광고제로 1973년 창설되었는데요. 참신한 아이디어와 젊은 감각을 중시하는 것으로 유명한 광고제이죠. 또한 미국에서 열리는 국제 광고제 중 출품 규모가 가장 큰 행사로 유명한데요. 올해에도 원쇼 광고제에는 전 세계73개 국가에서 약 2만 개 작품이 출품되어 치열한 경쟁을 펼쳤습니다.   ‘굿 바이브 프로젝트’등 제일기획 캠페인 수상 정보 굿 바이브 프로젝트(Good Vibes Project)   이번 원쇼 광고제에서 가장 좋은 성과를 낸 제일기획 캠페인은 인도법인의 ‘굿…

보도자료

[news] 제일기획 생명의 다리, 클리오 광고제 대상, 금상, 은상 석권!

     제일기획 ‘생명의 다리’ 캠페인이 세계 광고제의 오스카상이라고 불리는 2013 클리오 광고제(THE 2013 CLIO AWARDS)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대상(그랜드)을 수상했습니다. 생명의 다리 캠페인은 대상 외에도 PR 부문 금상, Engagement 부문 은상 등 총 3개의 상을  받았습니다.     삼성생명과 서울시, 제일기획이 공동으로 진행한 이 캠페인은 한강 다리 가운데 투신 사고 발생이 가장 많아 ‘자살대교’라는 오명을 갖고 있는 마포대교를 아날로그적 감성과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위로와 희망을 주는 힐링 명소로 탈바꿈한 프로젝트입니다. 자살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자리 잡은 우리나라에서 자살을 예방하고 삶의 희망을 주는 힐링 캠페인이라는 점에서 대한민국 국민과 국내외 마케팅 전문가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으며 SNS 등 온라인을 통해 긍정적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생명의 다리는 광고 마케팅 전문가들에게도 호평을 얻으며 다수의 글로벌 광고제에서 창의적이고 성공적인 캠페인으로  선정돼 상을 받았는데요. 지난 6일 뉴욕에서 열린 원쇼 광고제 디자인 부문에서도 금상을 수상했으며, 지난 3월 태국에서 열린 아시아의  대표 광고제인 애드 페스트에서도 아웃도어 부문 금상을 수상하는 등 올해에만 글로벌 광고제에서 대상을 포함한 총 5개의 상을  수상했습니다.         프로젝트를 함께한 삼성생명 관계자는 “새로운 소통 방식으로 생명의 소중함을 알릴 수 있도록 조성한 마포대교 가  세계적으로 인정받아 기쁩니다. 와 같은 캠페인을 통해 지속적으로 삼성생명이 추구하는…

Cheil Worldwide News

국제 광고제 잇단 수상 쾌거 외

국제 광고제 잇단 수상 쾌거 제일기획이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국제 광고제에서 다수의 본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우선 디앤애드(D&AD)에서는 총 7개의 본상을 수상했는데, 금상은 자회사 BMB가 영국의 퀴어 축제(Pride In London)에 맞춰 제작한 영상 에 돌아갔다. 원쇼(One Show)에서는 총 25개 본상 수상으로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다. 시각과 청각을 모두 잃은 사람들의 의사소통을 돕는 앱을 개발한 인도법인의 와 증강현실 기술을 접목한 앱으로 미세먼지에 대한 경각심을 높인 본사의 캠페인이 각각 은상을 수상했다. 뉴욕페스티벌(New York Festivals) 역시 총 23개의 본상 수상으로 최다 수상 기록을 경신했다. 홍콩법인은 인쇄 광고 시리즈로 은상 10개, 동상 2개를 수상하며 2년 연속 아시아태평양 지역 올해의 광고회사에 선정됐다. 한편 ADC 어워즈(ADC Awards)에서는 본사의 삼성화재 꽃병 소화기 캠페인이 금상을 수상하는 등 총 7개의 본상을 받았다. ADC 어워즈는 원쇼 광고제와 같은 원클럽에서 주최하는 행사로 98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전통 깊은 광고제다. ▲ <DustSee> 캠페인 ▲ <Firevase> 캠페인   칸 라이언즈 심사위원 역대 최다 선정 제일기획이 6월 열리는 세계 최고 권위의 광고제 칸 라이언즈(Cannes Lions International Festival of Creativity)에서 역대 최다 인원인 총 7명의 심사위원을 배출했다. 본사 소속 빌 염 CD는 한국 최초로 이노베이션 부문 심사위원장을 맡는다. 말콤 포인튼(Malcolm Poynton) 글로벌 CCO는 티타늄 부문, 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