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포먼스

[히든스토리]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너를 만나봐! 2018 카스 블루 플레이그라운드

  지난 18일, 일상에서 벗어나 자유를 만끽하고 싶은 청춘들을 위한 여름 축제 ‘카스 블루 플레이그라운드(이하 ‘CBP’)’가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성황리에 개최됐습니다. 무더위를 날려줄 시원한 맥주와 스웩(Swag) 넘치는 힙합 음악으로 가득했던 그 날의 현장, 제일기획이 직접 다녀왔습니다!   여름을 대표하는 뮤직 페스티벌, 색다른 축제를 즐겨봐! 올해로 4회째 운영 중인 ‘카스 블루 플레이그라운드’는 브랜드 체험을 중시하고 강렬한 음악에 열광하는 청춘들을 위해 카스가 주최하는 국내 대표 뮤직 페스티벌입니다. 매회 3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하며 뜨거운 인기를 자랑하는데요. CBP는 기획 단계에서부터 ‘젊은 층의 문화를 흡수하고, 교류하는 것’을 목표 삼아 ‘음악’이라는 요소를 활용했습니다. 최근 청춘의 문화를 대표하는 힙합 페스티벌로 기획하게 됐죠. ▲웰컴 게이트에서 블루모지와 즐거운 인사를 나누는 참가자들의 모습 특히 올해 연이은 폭염에도 불구하고 맥주 업계를 대표하는 카스와 듣기만 해도 신나는 힙합에 대한 기대감 때문일까요? 라인업 미공개 상태에서도 티켓이 빠르게 매진되며 그 뜨거운 열기를 직접 느낄 수 있었습니다.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너를 만나봐! 때론 학업에 지치고, 연애에 지치고, 취업에 지치고… 지칠 게 너무나도 많은 청춘! 2018 CBP는 ‘일상에서 벗어나, 새로운 너를 만나봐!’란 키 메시지를 전했는데요. 때때로 일상에서 발견하지 못한 나를 새롭게 발견하고, 그 순간을 즐기자는 응원의 의미를 담았죠. ▲카스 블루블레이그라운드 TVC 영상 키…

트렌드

세계인의 겨울 축제, 알고 보면 더욱 유익한 관전 포인트 5

  세계인의 동계 스포츠 축제가 하루 앞으로 성큼 다가왔습니다. 이번 행사는 1988년 이후 30년 만에 우리나라에서 개최되는 대회인데요. 역대 최대 국가, 역대 최다 선수 참가로 최대 규모를 자랑하죠. 좋은 성적을 거두기 위해 피땀 흘리며 노력한 선수들의 감동적 순간! 즐길 준비되셨나요? 제일기획 블로그가 알고 보면 더욱 유익한 관전 포인트를 제안합니다.   관전 포인트 하나_ 첫 동계 대회 출전 국가들이 펼칠 감동 스토리에 주목하라! 예비신청 기준, 기존 소치 대회보다 참가국이 더 많아 역대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이번 대회. 특히 처음 동계 대회에 참가하는 국가가 보여줄 활약에 기대감이 큰데요. △나이지리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에리트레아 △에콰도르 △코소보 등 최초 동계 대회 출전국의 선수들이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해 보는 것도 관전 포인트! 동계 스포츠를 쉬이 접하기 어려운 국가가 의외로 많은데요. 열악한 환경을 이겨내고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나갈 그들의 감동 스토리에 힘찬 응원을 보내주세요! 관전 TIP! 나이지리아(봅슬레이, 스켈레톤), 에리트레아(알파인 스키), 에콰도르(크로스컨트리 스키), 말레이시아(피겨스케이팅, 알파인 스키), 싱가포르(쇼트트랙), 코소보(알파인 스키)의 활약에 큰 박수를 보내주세요!   관전 포인트 둘_ 우리나라는 빙상 이외의 종목에서 첫 메달을 딸 수 있을까? 겨울 대회 종목은 빙상과 설상, 썰매 종목으로 나뉩니다. 우리나라는 특히 쇼트트랙, 피겨스케이팅 등 빙상 종목에 강점을 보이는데요. 각고의 노력으로 사상 최초 설상과 썰매…

트렌드

함께 떠나요, 가을 축제 속으로

  구름 한 점 없이 맑은 하늘과 선선한 바람… 기분 좋은 날씨에 발걸음은 절로 밖으로 향합니다. 올가을, 서울 도심에선 다채로운 축제들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는데요.  평소 그냥 지나치던 공간이 멋진 공연 예술 무대로, 거리 곳곳이 축제의 장(場)으로 변신할 예정입니다. 감성 충전 100%,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축제! 제일기획 블로그에서 소개해드립니다.   세계적 거장과의 만남 #서울국제공연예술제 올가을엔 순수 공연예술로 감수성을 자극해보는 건 어떨까요? 국내 최대 규모의 순수 공연예술축제 ‘제 17회 서울국제공연예술제(SPAF, 이하 ‘스파프’)’가 내일부터 열립니다. 올해 주제는 ‘과거에서 묻다’(Circle of Human…Bring the Past)인데요.  잃어버린 현대인의 인간성, 그 회복의 단서를 지나간 시간에서 찾아보자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한국의 아비뇽 축제’라는 별명에 걸맞게 국내·외 공연계 화제작을 직접 만나볼 수 있는데요. 세계적인 거장들의 무용과 연극을 넘나들며 펼치는 파격적 실험이 기대를 모읍니다. 특히 올해엔 프랑스 아비뇽 페스티벌에서 최고의 평가를 받은 <위대한 조련사>가 아시아 초연되는데요. 이외에도 무대에서 극본을 처음 받아 연기하는 1인 즉흥극부터 셰익스피어의 정치극까지 독특하고 참신한 작품들이 마련돼 있습니다. 수준 높은 공연 예술을 즐기고 싶다면 이번 스파프를 놓치지 마세요! ● 기간: 2017.09.15(금) ~ 10.15(일) ● 장소: 아르코예술극장, 대학로예술극장   책과 만나는 새로운 방법 #서울와우북페스티벌 ©와우책문화예술센터 ‘가을’ 하면 책을 빼놓을 수 없죠. 홍익대학교 앞 주차장 거리가 거대한 서점으로 변신합니다. 책들의…

총 0건의 기사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