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를 배우는 새로운 방법 | 제일기획 블로그
2018.12.06. 10:00

몇 년 전부터 삼성 브라질법인 마케팅팀은 삼성 제품을 활용해 장애인의 접근성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해 고심했다. 이에 따라 도출된 아이디어들 중 하나가 제일 브라질의 <오디오 코드(Audio Chords)> 캠페인이다. 하나에서부터 열까지 제일기획이 모두 개발한 모바일 앱으로 시각장애인이 점자 없이 기타 연주법을 배울 수 있게 됐다. 무엇보다 기타에서 손을 뗄 필요가 없어졌다.

우리가 오디오 코드를 만들어야 했던 이유

제일 브라질 크리에이티브팀은 현재 진행 중인 접근성 브리프에 기초해 삼성의 기술력으로 장애인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한 방법을 찾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했다. 그러던 중 제일 브라질의 한 작가가 기타 연주법을 가르칠 때 가장 어려운 점이 무엇인지 시각장애인 음악 교사와 이야기를 나누다가 기타를 배우기 전 시각장애인 학생이 반드시 점자를 배워야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문제는 점자를 이미 알고 있는 학생이 거의 없다는 것이었고, 더 큰 문제는 학생들의 손이 기타와 점자 악보를 오가야 해서 학습 속도가 현저히 느릴 수밖에 없다는 점이었다.

크리에이티브 아이디어

아이디어는 간단했다. 곡이 연주되는 동안 학생이 배워야 할 코드를 소리로 들려주는 모바일 앱! 곡을 들으면서 연주 중인 코드를 정확히 알고 이를 기타로 따라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게다가 교사는 학생에게 코드 포지션과 템포를 가르치면서 코드 연주법을 가르칠 수 있다. 코드에 익숙해지면 앱에서 곡을 선택해 앱에 포함된 오디오 코드 레슨 기능으로 곡을 따라 칠 수 있다.

오디오 코드 개발을 완료하기까지 약 6개월이 걸렸다. 우리는 뮤직 프로듀서, 앱 개발자, 그리고 아이디어의 출발점이 된 시각장애인 기타 교사로 팀을 꾸렸다. 우선 모든 곡을 분석해 곡마다 나오는 코드를 파악해야 했다. 그러고 나서 뮤직 프로듀서가 곡을 믹스해 레슨 기능이 곡의 하모니를 방해하지 않도록 했다.

이를 토대로 삼성 앱 개발자들이 모든 시각장애인이 사용할 수 있도록 100%의 접근성을 자랑하는 앱을 개발했다.

뜨거운 관심으로 대표적 캠페인이 되다

우리는 캠페인 론칭을 위해 동영상을 제작했다. 또한 시각장애인들을 초청해 앱을 사용하게 하고 피드백을 들었는데, 이 중 한 명은 피아노 연주자, 또 한 명은 밴드 보컬리스트였다. 두 사람 모두 만족하며 앱을 활용해 기타 연주를 배우기로 했다. 동영상이 공개된 후 앱은 브라질 구글플레이를 통해 출시됐다.

많은 사람이 관심을 보인 덕분에 PR로만 2,400만 회, 소셜 네트워크에서도 250만 번 노출됐고 이로써 가장 성공적인 삼성 캠페인으로 자리매김했다.

삼성 또한 결과에 크게 만족해 2019년에는 규모를 더욱 확대해 진행할 수 있도록 캠페인을 검토 중이다.

▲ <오디오코드> 캠페인 영상

Since a couple years ago, Samsung Brasil corporate marketing team, have been working on ideas that could use Samsung products as accessibility tools for people with any kind of disability.

Out of this initiative, a few ideas emerged during the last few years, among those is Cheil’s AudioChords. A mobile app, developed from scratch, that helps the visually impaired to learn how to play the guitar without the need to know braille, and most importantly, without having to remove their hands from the guitar.

How AudioChords happened

Based on this ongoing brief of accessibility our creative team is constantly looking for ideas that can use Samsung’s technology as a tool to help people with disabilities to shorten the barriers they face.

One of our writers with this brief on his head, went to have a chat with a visually impaired music teacher to learn what are the biggest challenges he faces when teaching others to learn how to play the guitar and discovered, that before learning to play the guitar, a blind music student, must learn to read Braille, and very few of them already know.

Besides that and even bigger challenge is that the student must constantly move his hands between the guitar and braille music sheet, which slows tremendously the learning process and make it a real challenge.

The Creative Idea

So the team’s idea was very simple, create a mobile application, that could insert the audio chords the students needed to learn each song in the middle of the song, as an audio insert, so while listening to the song, they would know exactly what are the chords being played and can mimic it on their guitars.

The app also teaches students how to play the chords individually, with lessons on chords positioning and tempo. And as soon as they are familiar with each chord, they can choose a song on the app and follow it with the Audio Chord lesson embedded on it.

Production History

Audio Chords took around 6 months to be fully developed. The process put together a team with a music producer, app developers and the blind guitar teacher with whom the whole idea started.

This team had first to work on each song, to identify the chords present on every part of the music, then the music producer remixed the songs, so the lessons wouldn’t mess with the song harmony and later Samsung app developers created an app that is 100% accessible so all the visually impaired community could use it.

Launch and Results

To launch the campaign, we created a video and invited a few visually impaired consumers to come, try the application and give their feedback, including a girl that is a piano player and another girl that is a vocalist in a band. Both enjoyed the app so much, they decided to use it to spread their talents and learn how to play the guitar.

After the video aired and our app was made available on Google Play in Brazil, we saw it start to gather a lot of press interest and we had more then 24 million impressions from PR alone, and 2.5 million engagements in our social networks, making it one of Samsung’s most successful campaigns. The client was so impressed with the results that we are renewing the campaign and will make it even bigger in 2019.

페이스북 트위터 URL 공유 인쇄 목록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