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중동시장공략_도비라

 

제일기획이 사우디아라비아에 거점을 추가하며 중동 비즈니스 강화에 나섭니다.

 

52번째 해외거점 사우디에 설립, 성장 가능성 큰 중동 시장 선점 포석

제일기획은 사우디아라비아 제다(Jeddah)에 ‘제일 KSA(Kingdom of Saudi Arabia)’지점을 설립하고 본격적으로 영업을 시작했습니다. 이는 제일기획의 52번째 해외거점(43개국)이며, 중동지역에서는 UAE(아랍에미리트), 터키, 요르단에 이은 네 번째 거점인데요.

제일기획이 중동 네트워크 확대에 나선 것은 이 지역 광고 시장의 성장 가능성 때문입니다. 중동과 북아프리카를 지칭하는 메나(MENA∙Middle East and North Africa) 지역의 지난해 광고시장은 약 46억달러(한화 약 5조5천억원) 규모(제니스옵티미디어 추산)로, 인구 기반이 5억명 이상에 이르는데다 TV∙인터넷∙모바일 등 매체 보급률이 급증하고 있어 광고 시장의 성장 전망이 밝습니다. 또한 이 지역의 대부분 국가들이 같은 이슬람 문화권에 속하며 아랍어를 공용어로 사용해 사업 확대가 용이한 점도 장점입니다.

특히 최근 국내에서 제2중동붐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제일기획은 좋은 기회를 맞았습니다. 지난달 화장품, 제약, 전자, 자동차용품 등 국내기업들이 중동 진출을 선언했으며이런 움직임은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제일기획은 현지에서 광고를 비롯해 리테일 매장의 구축과 운영, 전시∙박람회 등 통합 마케팅 서비스 역량을 갖추고 있어 신규 진출을 꾀하는 국내 기업들에게 최적의 파트너로 꼽힙니다.

 

높은 현지 경쟁력 확보하며 광고주 영입∙광고제 수상 이어져

중동시장공략02

▲ 에티하드항공 VR 광고, 지난해 7월부터 에티하드 항공의 글로벌 디지털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는 제일기획은 지난달 세계 최초로 헐리우드 배우를 캐스팅해 제작한 VR영상을 공개했다.

2003년 UAE에 거점을 설립하며 중동에 진출한 제일기획은 글로벌 광고회사들의 치열한 경쟁 속에서 대형 광고주들을 속속 영입하며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2014년 UAE 양대 통신사 중 하나인 ‘du(두)’를 광고주로 영입한 데 이어 지난해 7월 중동 3대 항공사 중 하나인 ‘에티하드 항공’을 영입하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이외에도 다수의 현지 기업∙공공기관들과 코카콜라, 르노자동차, 에너자이저, 삼성전자 등 글로벌 기업들의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중동시장공략01

▲ 삼성 칼리마록 캠페인, 올해 초 제일기획과 삼성전자가 함께 진행한 삼성 칼리마록 캠페인은 각종 국제광고제에서 수상을 이어가고 있다.

현지에서 만든 광고들은 각종 광고제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올해 초 제일기획과 삼성전자가 진행한 ‘삼성 칼리마 록(Kalima Lock)’ 캠페인은 2월 중동 최대 광고제 두바이 링스(Dubai Linx)에서 그랑프리(부문별 최고상) 포함 2개 상을 받은 데 이어 지난달 세계적 권위의 뉴욕 원쇼(The One Show) 광고제, 런던 디앤애드(D&AD) 광고제에서도 수상했습니다.

지난 2월 열린 요르단 최고 권위의 ‘피카소 광고제(Pikasso Awards)’에서는 현지 유통업체 ’시티몰(City Mall)’의 ‘라마단(이슬람 금식 성월) 캠페인’ 등으로 전체 7개 상 중 3개를 휩쓸었습니다. 이러한 질∙양적 성장의 배경으로는 다양성을 갖춘 인적자원과 현지 시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꼽을 수 있습니다.

제일기획 중동총괄 김기수 상무는 “26개국 출신의 글로벌 인재들을 확보했으며, 매년 트렌드 보고서를 발행하는 등 현지 사회∙문화를 철저히 분석하고 있다”며 “새롭게 열린 이란 시장 진출 준비도 진행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