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일기획 ‘생명의 다리’ 캠페인이 세계 광고제의 오스카상이라고 불리는 2013 클리오 광고제(THE 2013 CLIO AWARDS)에서 대한민국 
최초로 대상(그랜드)을 수상했습니다. 생명의 다리 캠페인은 대상 외에도 PR 부문 금상, Engagement 부문 은상 등 총 3개의 상을 
받았습니다.
 

 
삼성생명과 서울시, 제일기획이 공동으로 진행한 이 캠페인은 한강 다리 가운데 투신 사고 발생이 가장 많아 ‘자살대교’라는 오명을 갖고 있는 마포대교를 아날로그적 감성과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위로와 희망을 주는 힐링 명소로 탈바꿈한 프로젝트입니다. 자살이 심각한 사회문제로 자리 잡은 우리나라에서 자살을 예방하고 삶의 희망을 주는 힐링 캠페인이라는 점에서 대한민국 국민과 국내외 마케팅 전문가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으며 SNS 등 온라인을 통해 긍정적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뿐만 아니라, 생명의 다리는 광고 마케팅 전문가들에게도 호평을 얻으며 다수의 글로벌 광고제에서 창의적이고 성공적인 캠페인으로 
선정돼 상을 받았는데요. 지난 6일 뉴욕에서 열린 원쇼 광고제 디자인 부문에서도 금상을 수상했으며, 지난 3월 태국에서 열린 아시아의 
대표 광고제인 애드 페스트에서도 아웃도어 부문 금상을 수상하는 등 올해에만 글로벌 광고제에서 대상을 포함한 총 5개의 상을 
수상했습니다.
 
 

 
 
프로젝트를 함께한 삼성생명 관계자는 “새로운 소통 방식으로 생명의 소중함을 알릴 수 있도록 조성한 마포대교 가 
세계적으로 인정받아 기쁩니다. 와 같은 캠페인을 통해 지속적으로 삼성생명이 추구하는 생명 존중과 사람, 사랑의 가치가 확대되도록 기여하겠습니다.” 라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최근의 국내외 마케팅 트렌드를 보면 CSV 캠페인이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CSV 캠페인은 구전효과 등 높은 파급력을 가지고 있기 이지요. SNS나 디지털 기술의 발전과 함께 앞으로도 한 차원 진화한 CSV 캠페인이 나타나 우리 사회에 감동을 전파할 
것이라 기대해봅니다. 제일기획 수상 많이 축하해주세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