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 6월 제일기획 사보 커버이미지  퍼져라, 퍼져라, 바이럴로 통한 마케팅  입소문을 타고 퍼져나가는 마케팅을 가리켜 ‘바이럴 마케팅’이라고 하죠. 오프라인과 온라인을 넘나드는 바이럴 마케팅이지만 최근 스마트폰 사용자가 늘어나면서 온라인 바이럴 콘텐츠가 넘쳐나게 됐는데요. 마케터에게 있어서 디지털 플랫폼을 활용한 바이럴 마케팅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습니다.  그렇다면 성공적 바이럴 마케팅의 주요 요소와 전략은 무엇일까요?바이럴 마케팅을 특집 주제로 담은 제일기획 6월 사보에서 인사이트를 얻어보세요.제일기획의 바이럴 역량이 담긴 캠페인 사례도 확인하실 수 있답니다.   Special Ⅰ: 씹고 싶을 땐 씹어라, 씹어야 프레쉬해진다!-‘멘토스 프레쉬 머신’ 캠페인  

글로벌 캔티마켓에서 No.3를 차지하고 있는 글로벌 브랜드 멘토스! 그런데 국내 시장에서는 지속적인 커뮤니케이션 부재로 인지도에 비해 선호도가 낮았는데요. 제일기획이 그 해결 솔루션을 찾고자 나섰습니다. 
멘토스 캠페인 타깃은 2030 세대! 제일기획은 등록금, 취업, 연애, 결혼, 출산 등 여러 가지 문제로 스트레스에 시달리는 청춘들의 멘탈을 보호하기 위해 프레쉬한 캠페인을 기획했는데요. 더불어 젊은 세대이니만큼 바이럴 마케팅을 활용해 캠페인을 전방위적으로 지원했죠.  어떤 캠페인인지 궁금하시다고요? 그럼, 지금 바로 하단의 다운로드 버튼을 클릭하시고~ 6월 사보를 열어주세요. 

Cheil’s Up Ⅰ: 차원이 다른 ‘Next Level Sound’-삼성전자 Level 론칭 캠페인 

 우리 이웃님들의 이어폰과 헤드셋을 고르는 기준은 무엇인가요? 예전엔 얼마만큼 풍부하고 깊은 소리를 내 귀에 전달해주는가가 관건이었는데요. 강자와 약자가 뒤섞여 있는 레드오션, 오디오 시장에 후발주자로 나선 삼성이 헤드셋의 새로운 구매 준거를 제시했다는 소식입니다. 
우리는 스마트폰으로 음악을 듣고 영상을 보며 게임도 하고 SNS를 즐기기도 하죠. 이렇게 멀티 콘텐츠를 즐기기 위해서 헤드셋을 이용하는데요. 멀티태스킹에 능한 사용자를 위해 삼성은 헤드셋에 디자인과 사운드뿐만 아니라 스마트한 기능까지 더했다고 하네요. 
차원이 다른 헤드셋 ‘레벨’의 론칭에 제일기획도 차원이 다른 캠페인 영상을 제작했는데요. 기존의 오디오 필름에서는 보기 힘들었던 아름다움과 은유적 카피가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영상이 완성됐으니 꼭 6월 사보에서 확인해보세요. 살짝 일부를 공개하자면 시원하고 독특한 느낌의 6월 사보 표지가첫 번째 캠페인 영상 ‘Be Sound’ 편의 한 장면이랍니다. 
이 밖에도 6월 사보에는 제일기획 DX(Digital Experience) 사업팀의 강수근 프로 인터뷰와 아이 같은 어른 같은  키덜트족, 그리고 키덜트족을 겨냥한 마케팅에 대한 이야기도 담았답니다. 
6월 사보 읽으시면서 여름 더위도 잊을만큼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바랍니다! 덧글로 후기도 남겨주세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