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ativity] 미래의 나를 만나는 특이한 사진관, 인생 사진관 | 제일기획 블로그 본문으로 바로가기

 

 

현재의 모습을 남기기 위해 들어간 사진관에서 수십 년 후의 나와 마주한다면 어떤 기분이 들까요. 늘어난 흰머리와 자글자글한 주름살, 거칠어진 손. 부쩍 늙어버린 내 모습을 보는 순간 우리는 무슨 생각을 하게 될까요. 여기, 인생사진관에서 현재에서 미래로 시간 여행을 떠난 사람들이 있습니다. 가슴 뭉클했던 그들의 이야기, 지금 만나봅니다.

 

30년 후의 내 모습, 상상해 본 적 있으세요?

친구 같은 모녀,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 20년 지기 친구, 결혼 5년 차 부부 등. 지금의 건강하고 예쁜 모습을 남겨두기 위해 인생 사진관을 찾은 이들은 한가지 특별한 제안을 받습니다. “당신의 미래를 보는 인생 사진을 찍어 보시겠어요?”라고 말이죠. 왠지 모를 기대와 설렘으로 흔쾌히 찍어 보기로 하는데요. 준비부터 예사롭지 않습니다. 인생 사진을 위해 실제 영화와 드라마에서 활동하고 있는 특수 분장팀이 이곳을 찾았죠. 두 시간여의 정교한 특수분장을 마치고, 이들은 30년 뒤의 모습으로 다시 태어났는데요.

서로의 모습을 바라보는 순간, 한참을 바라보며 말을 잇지 못합니다. “왜 이렇게 늙었어.” “너무 속상해. 못 보겠어.” “나이 들어도 곱네.” “진짜 할머니 같지.” “아버지 닮았구나.” 상상조차 할 수 없었던 모습에 눈물을 터트리는가 하면, 쓰다듬고, 안아주며 사랑하는 사람과 더 오래 건강하게 살고 싶다는 마음을 나누게 되죠.

 

사랑하는 사람과 건강하게 오래오래 살도록

“사랑하는 사람의 나이 든 모습을 보며 내가 건강하게 늙어야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인생 사진을 찍은 이들이 하나같이 한 말입니다. 사랑하는 사람과 오래도록 함께 살기 위해선 건강이 중요하다는 이야기를 빼놓지 않았는데요.

제일기획이 제작한 삼성생명 ‘인생사진관’ 캠페인이 유튜브 조회수 400만을 넘어서며 큰 공감을 불러일으킨 데도 바로 ‘건강하게 살아야겠다’는 공통된 감정이 전달됐기 때문입니다. 미래의 모습을 통해 건강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일깨우고, 고객의 건강을 생각하는 삼성생명의 마음까지 전달한 셈이죠.

흔히 백세시대라고 합니다. 때문에 건강하고 행복하게 사는 것, 곱게 나이 드는 것이 누구나 꿈꾸는 인생의 가치인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런 고객의 바람을 위해 삼성생명의 고민은 계속되고 있는데요. 여러분도 삼성생명의 특별한 건강이야기에 함께 주목해주세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