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ativity] 당신의 팔자를 지키는 여덟 숫자, 삼성생명 | 제일기획 블로그 본문으로 바로가기 

2019년 11월 12일, 제일기획에서 제작한 삼성생명의 새로운 광고가 공개되었다고 합니다.
우연히 과거의 나에게 걸려진 전화를 통해 현재의 내 모습을 바꾸기 위해 고군분투한다는 흥미로운 소재로, 선공개되었던 30초 예고편 영상부터 많은 관심을 불러 모았는데요. 영화 같은 스케일의 예고편은 정말 말 그대로 본 영상의 맛보기였다고 합니다! 무려 7분 분량의 파격적인 방식의 광고! 모두 궁금하시죠? 배우 강기영의 명품 연기와 박진감 넘치는 영상 전개로, 시간이 순식간에 지나가니 감상 준비하시고요! 그럼 보러 가실까요?

 

 

 

누구나, 언젠가는 맞이하게 될 퇴직 후의 삶.
미래의 나를 위해 필요한 것은?

 

“잘들어! 네 인생을 바꿀 번호야!”

 

지금으로부터 30년이 지난 2049년. 누구나 그렇듯 1983년생 강기영도 퇴직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경제활동의 마침표를 찍게 된 강기영은 앞으로의 생활 걱정뿐이네요. 그러던 중 우연히 발견한 40년 전 사용했던 자신의 핸드폰! 별생각 없이 누른 과거의 번호로, 강기영은 40년 전의 자신과 통화를 하게 됩니다.

과거의 자신을 바꾼다면 현재의 노후 걱정을 없앨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 강기영은, 복권 1등이 인생을 바꿀 것이라 확신하며 과거의 자신에게 복권 당첨 번호를 알려주는데요. 하지만 어떻게 된 일인지 바뀐 과거에 따라 변한 현재 강기영의 상황은 더욱 빈곤해져버렸습니다. 당첨금으로 엄청난 사치를 부리고 있는 과거의 자신에게 경악하며 이번엔 주식 종목번호를 외치는 강기영! 과연 주식 종목번호가 강기영의 인생을 바꿀 번호였을까요?

 

복권도, 주식도 아닌
나의 팔자를 지켜준 8자리 숫자

결국 주식 종목번호조차 강기영의 인생을 바꾸지 못했고, 절망의 빠진 강기영은 과거의 자신에게 최후의 보루인 듯 마지막 숫자라는 말과 함께 8자리 숫자를 전했는데요. 그 후, 거짓말처럼 아늑해진 강기영의 삶! 행복한 가족들과 함께 살고 있는 공간에서 연금 지급액을 고지하는 홀로그램을 벅찬 표정으로 바라보는 강기영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요? 비밀은 바로 과거의 자신에게 전했던 ‘1588-3114’ 삼성생명의 대표번호였습니다!

복권도, 주식도 바꾸지 못한 강기영의 노후를 바꾼 8개의 숫자! 이 장면에서 눈치가 빠르신 분들은 광고의 타이틀인 <8NUMBERS : 八字>의 의미를 이해하셨을테지요~?

 

오늘의 보험이 당신의 내일을 지킵니다
삼성생명의 든든한 다짐

광고 타이틀 <8NUMBERS : 八字>은 삼성생명의 번호 8자리 숫자와 사람의 한평생의 운수인 ‘팔자’를 의미하는 중의적 표현이었습니다! ‘내가 지금 알고 있는 것들을 과거의 나에게 전할 수 있다면…’ 이렇게 누구나 한 번쯤 해보는 상상에서 출발한 이 광고는, 복권 당첨금처럼 갑자기 다가왔다 사라지는 행운이 아닌, 하루를 열심히 살아가는 고객의 삶을 끝까지 지켜주겠다는 삼성생명의 다짐을 긴박감 스토리와 영상으로 보여드리고자 기획되었다고 합니다. 정말 위트 있는 기획이죠?

 

이번 광고를 기획한 삼성생명 관계자는 “고객들이 자신의 미래 모습을 한번 그려볼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그리고, 삼성생명에 대해서도 한 번 더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기획의도를 전했다고 합니다. ‘우리의 인생을 지켜주는 ‘8개의 숫자’, 우리의 ‘팔자’를 지켜주는 보험’이라는 타이틀의 의미가, 어떤 일이 일어날지 모르는 우리들의 긴 인생 속에서 삼성생명의 역할을 다시금 생각해보게 하는 것 같아요!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와 화려한 영상미로 삼성생명의 다짐을 위트 있게 전달한 삼성생명의 <8NUMBERS : 八字> 캠페인! 어떠셨나요?? 그간의 보험광고에서는 볼 수 없었던 차별화된 형태의 광고라서 그런지 더욱 신선하고 재밌었던 것 같습니다! 여러분은 자신의 인생을 위해 과거의 나에게 전화를 건다면, 어떤 메시지를 전하시겠어요? 오늘도 묵묵히, 열심히 살아내느라 수고한다!라는 격려 한마디 어떠신가요?



소셜로그인 카카오 네이버